무엇을 찾아보고 싶으세요?
Created with Sketch.

지금 주문하면 04월 27일(토) 부터 받아보실 수 있어요!

판매자 직배송 상품입니다.

 NOTICE 
주류의 경우 지정일보다 배송이 늦어질 수 있습니다.
필요하신 때보다 이른 날짜로 지정하여 주문 해주세요. :D


※본인 인증 오류 시 안내
- PC/모바일 웹 접속시 : 브라우저 <팝업차단>해제 후 이용 
- 미식 앱 접속시 : PC 혹은 모바일 웹으로 접속 해주세요.




바텐더의 Note

"과실향의 아름다움이 있는 독주의 반전"


화끈하면서도 그 뒤에 숨어있는

청아한 향이 매력인 [미르]입니다.


쌀·누룩·물을 원료로 하여

빚어내 걸러낸 맑은 술(그러니깐 청주)를

1년간 숙성한 후 증류한 전통 소주이죠.


가볍게 즐기기엔 도수가 강하게 느껴질 수 있지만,

의외의 과실향이 시원하게 느껴지며 

목넘김이 부담스럽지 않아 애주가들에겐 두루두루 인기가 좋습니다.


초록색 병의 희석식 소주도 좋아하는 편이지만

[미르]를 마시면서 이 둘을 똑같은 소주로 불러도 되나 의아해집니다.


뒤끝없는 세련된 맛.

그리고 슬그머니 올라오는 취기에 기분이 좋아지네요.





_

술을 빚는 사람들




쌀·누룩·물에서 시작되는 우리 술.

경기도 용인에서 자란 지역 농산물만을 이용해

발효의 전통을 이어갑니다. 


술샘






_

[미르] 소개







프리미엄 쌀 소주

오직 쌀로만 빚은 청주를 증류하여

1년 이상 항아리에 숙성시켜

탄생하는 프리미엄 쌀 소주입니다.

압도적인 부드러움

도수가 높은 술임에도 불구하고,

힘들지 않게 목을 타고 넘어가는

부드러움이 특징인 술입니다.

마신 후 여운이 길게 남는 향 또한 일품!


고집이 만들어 낸 술

우리 최초의 소주 제조법을 지켜 만드는

증류주 미르는 자연발효, 수작업, 우리 쌀을

3대 원칙을 기반으로 빚습니다.







미르25, 40, 그리고 54


멥쌀인 경기미만을 사용하여 청주를 빚은 후

1년간 숙성 후 전통 방식으로 증류했습니다.


곡식에서 오는 향긋한 향도 향이지만 

발효를 촉진하는 조효소제 등을 쓰지 않고

긴 시간을 기다린 덕에 뒷맛이 깔끔합니다.


도수가 높은 술임에도 불구하고,

힘들지 않게 목을 타고 넘어가는 부드러움이 특징이지요.

마신 후 여운이 길게 남는 향 또한 일품입니다.


도수에 따라 선택하시면 좋습니다만

미르 40가 발효주의 맛과 향을 느끼기엔 좋아 추천드립니다.

알콜 도수가 부담스러우신 분은

온더락으로 드시면 괜찮습니다.



맛과 향

은은한 과실향. 뒤끝 없는 세련된 증류식 소주

 -

상품 정보

종류: 소주

지역: 경기도

주원료: 쌀

도수: 25, 40, 54도

구성: 375ml



_

맛있게 마시기




1. 스트레이트로 즐기기

높은 도수에 비해 특유의 부드러운 맛과

원료의 향이 있어 스트레이트로 마셨을 때

그 진가를 알 수 있습니다.


2. 칵테일 만들기

희석소주와는 달리 고유의 향이 있어 

칵테일로 마시면 다양한 향과 풍미를 즐길 수 있습니다.


미르 한 샷, 그리고 토닉워터 조금,

라임 반개만 넣어도 근사한 칵테일이 완성됩니다.





_

포장





※ 선물 세트 주문시 ※




※ 배송중 파손시 미래식당에 연락주세요! 도와드리겠습니다.




_

보관법


높은 도수의 증류식 소주로

별도의 유통기한이 없습니다.

(실온보관)


  1. · -

    1. ·

배송 안내


    배송 안내

    상품 정보

    판매자 정보

    미래식당의 세 가지 약속

    미식 요원들이 직접 먹어본 음식만 소개합니다.

    전국 팔도의 맛집을 찾아 직접 맛본 뒤 엄선하여 소개해 드리겠습니다.

    소중한 사람에게 주고 싶은 음식을 소개합니다.

    좋은 식재료와 윤리적인 절차로 만들어진 음식만을 소개합니다.

    지역 식당의 고유성을 존경합니다.

    그들의 정신과 맛들 고객에게 충실히 전하기 위해 노력합니다.

    교환 및 환불 안내

    교환 및 환불 안내
    로그인 하시면 질문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.
    1. ·

      1. ·